Home > 김진태의 하루 > 김진태의 하루
이름 관리자 이메일
작성일 19.01.28 조회수 104
제목
전당대회 후보자격이 논란이다.

(( 김진태 입장문 ))

 

▶ 전당대회 후보자격이 논란이다. 누구든 나와서 제대로 된 승부를 해보자는 내 입장에는 변함이 없다. 하지만 원칙은 원칙이다. 법치가 실종됐다고 하면서 우리 스스로 규칙을 어겨서야 되겠나. 경기에서 선수자격은 중요하다.

 

▶황교안 전총리 뿐만 아니라 오세훈 전시장도 문제다. 두 분 다 책임당원 요건인 3개월을 못채웠다. 지금부터 당비를 더 내려고 해도 이미 늦었다. 당원명부 마감일(1.22)이 지났기 때문이다. 이 모든 문제는 입당한지 3개월도 안돼 당대표가 되려고 한데서 비롯된다. 당원은 석달치 당비를 꼬박꼬박 내야 선거인이 되는데 후보들은 안그래도 된다면 누가봐도 이상하다.

 

▶ 원칙을 지키려면 둘 다 안되는 거고, 정 봐주려면 둘 다 살려야 한다. 똑같은 처지인데 누군 살리고 누군 죽여선 안된다. 그렇게 형평을 잃어선 공당(公黨)이라 할 수 없다.
이전글 간만에 제주에 왔습니다.
다음글 김진태의 정치 버스킹! 길거리 공연입니다.
        
춘천사무소   (우)24391 강원도 춘천시 후석로 10 청인빌딩 4층   전화번호  033-251-9901   팩스번호  033-253-9901   후원회 안내  033-242-9901
서울사무소   (우)07233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1 국회의원회관 437호   전화번호  02-784-3760   팩스번호  02-788-0160
안녕하세요 김진태입니다 의정생활이 궁금하시죠 언론도 궁금해 합니다 함께 해 주실거죠 큰 힘이 됩니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