Home > 김진태의 하루 > 김진태의 하루
이름 관리자 이메일
작성일 19.10.28 조회수 166
제목
김진태 성명: 광화문 철야농성을 보고도 이런 소리가 나오나?

(( 김진태 성명: 광화문 철야농성을 보고도 이런 소리가 나오나? ))

@ 문대통령이 청와대 출입기자 간담회에서 자신만큼 국민사랑 받은 정치인은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. 바로 그날 광화문을 가득 메운 사람들이 철야농성하며 문재인퇴진을 외쳤다. 이분들이 국민이 아니든지, 말한 사람이 중증(重症)이든지 둘중에 하나다.

@ 게다가 국민사랑을 받는 이유가 기자 덕분이라고 말했다. 아주 틀린 말은 아닌 것 같다. 국민은 어떻든지 언론만 믿고 있다는 걸 실토한 것이다.

@ 현재 언론자유를 막는 권력의 작용은 없다고도 했다. 그럼 우파유튜버들의 정권비판 글에만 '노란딱지'를 붙여 통제하는 건 어떻게 설명할 건가?

@ 요즘 여러모로 어렵다고 했다. 지난번 국회연설 땐 경제가 건전하다고 그렇게 자화자찬하더니 그새 자신이 없어진 건가?

@ 뒤죽박죽 '아무말 대잔치'다. 조국이 법적으로 아무 문제없고 검찰개혁의 적임자라고 하던 눈에 뭐가 제대로 보이겠나. 앞으로 크게 후회하게 될 것이다.

이전글 이번 토요일 광화문에 또 나갑니다.
다음글 이번 광화문 철야집회에서 느낀 점.
        
춘천사무소   (우)24391 강원도 춘천시 후석로 10 청인빌딩 4층   전화번호  033-251-9901   팩스번호  033-253-9901   후원회 안내  033-242-9901
서울사무소   (우)07233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1 국회의원회관 437호   전화번호  02-784-3760   팩스번호  02-788-0160
안녕하세요 김진태입니다 의정생활이 궁금하시죠 언론도 궁금해 합니다 함께 해 주실거죠 큰 힘이 됩니다